미래를 보는 신문 최종편집2020-11-30 07:40 (월)
울주군,‘청년관광벤처 육성사업 결과보고회’개최
상태바
울주군,‘청년관광벤처 육성사업 결과보고회’개최
  • 자동판매기네트워크신문사 조유진 선임기자
  • 승인 2020.11.20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동판매기네트워크신문사] 울주군은 20일 군청 문수홀에서‘2020년 울주관광 청년벤처 육성사업’의 결과보고회를 개최했다.

‘울주관광 청년벤처 육성사업’은 청년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발굴해 민간분야에서의 관광 생태계 조성하고 울주군 관광사업의 역량을 제고하기 위해 울주군에서 추진한 사업이다.

울주군은 지난 4월부터 공모전을 통해 선발된 6팀을 대상으로 창업 기본소양 교육을 실시하고, 사업계획 구체화를 위한 전문가 멘토링 과정을 통해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이번 결과보고회에서는 참가자들이 약 7개월 동안 추진한 사업 결과를 공유하고, 우수팀에 대한 시상도 진행됐다.

△대상:‘울산을 달리다’대표 김진주(전동 세그웨이를 이용한 공예마을 체험) △우수상: 역사놀이터’대표 김정선(역사문화 체험 키트 제작) △우수상:‘대동울지도’대표 신정훈(싱잉볼을 활용한 명상 체험) △장려상:‘생각하는 농부들’대표 이치헌(제철 농산물 꾸러미 산지 직송과 농촌 체험) △장려상:‘무늬언니’대표 강수아(대표 명소 및 특산품 패브릭 기념품 제작)

해당 사업을 통해 실제 창업으로 이어진‘울산을 달리다’(대표 김진주)팀은 전동 세그웨이를 활용해 웅촌 공예마을 구석구석을 누비는 프로그램으로서 차세대 이동수단을 관광지 체험에 접목 시킨 참신한 아이디어로 관광객의 눈길을 끌었다. 또 다른 창업팀‘역사놀이터’(대표 김정선)는 관광객이 직접 역사문화 체험 키트를 만들어 봄으로써 자연스럽게 울주 명소와 특산품을 주제로 한 역사문화교육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특히 학생들과 학부모에게 호평이다.

울주군 관계자는“올해 사업은 예비 창업자를 대상으로 실체 창업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는 데에 초점이 맞춰졌으나, 내년부터는 사업고도화를 통해 참여 대상 확대 및 사업화 자금 지원까지 폭을 넓힐 예정”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